‘슈츠’ 장동건, ‘전설적인 변호사’ 변신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배우 장동건/사진제공=KBS2 '슈츠'

배우 장동건/사진제공=KBS2 ‘슈츠’

KBS2 새 수목드라마 ‘슈츠(Suits)’(극본 김정민, 연출 김진우)에 출연하는 주연 배우 장동건의 스틸 사진이 5일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 속 장동건은 변호사로서 법정에 있다. 법정 중앙에서 변론을 하거나 변호인석에 앉아 냉철한 눈빛으로 자료를 검토하는 모습을 통해 극중 최강석 캐릭터의 매력을 보여준다.

장동건이 6년 만에 출연하는 드라마 ‘슈츠(Suits)’는 국내 최고 로펌의 전설적인 변호사와 천재적인 기억력을 탑재한 가짜 신입 변호사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미국에서 시즌7까지 방송된 인기드라마로 국내에서 최초로 리메이크가 결정됐다.

극중 장동건은 대한민국 최고 로펌 ‘강&함’의 전설적인 변호사 최강석 역을 맡았다. 탁월한 지성과 판단력을 통해 승승장구의 승률을 자랑하는 것은 물론, 언제나 자신만만하고 매력적인 모습으로 많은 이들의 동경이 되는 인물이다.

‘슈츠(Suits)’는 KBS2 ‘추리의 여왕2’의 후속으로 오는 25일 처음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