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민, “‘인생술집’, 집에서 친구 만난 듯 편해”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tvN '인생술집'

사진제공=tvN ‘인생술집’

배우 이성민이 예능 프로그램 출연의 트라우마를 극복했다. 5일 방송되는 tvN ‘인생술집’을 통해서다.

이성민은 “체질적으로 술을 못 마신다. 평소에는 술 대신 커피를 즐긴다”며 이날 촬영을 걱정했다. 하지만 녹화가 이어지자 그는 “내가 말만 하면 분위기가 가라앉는 것 같아 예능 프로그램 출연을 어려워한다. 그러나 ‘인생술집’은 집에서 친구를 만난 듯이 편하다. 여기는 또 출연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이성민은 tvN 드라마 ‘미생’에서 화제가 된 만취 연기와 취한 연기를 실감나게 하는 자신만의 노하우를 밝혔다. 또 ‘미생’을 본 어린 팬이 남기고 간 응원 메시지를 언급하며 감동 받았던 사연도 공개한다.

이날 방송에는 이성민과 함께 배우 이엘이 출연한다. 이들은 한 달 가량 제주도에서 영화를 촬영하며 생긴 일화를 공개하고 남다른 요리 실력을 선보인다.

‘인생술집’은 5일 오후 11시 tvN에서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