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바람바람’ 이성민이 하면 다르다…’코믹 연기 진수’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바람 바람 바람' 이성민 스틸 / 사진제공=NEW

‘바람 바람 바람’ 이성민 스틸 / 사진제공=NEW

예매율 1위를 달성하며 흥행 바람을 예고한 영화 ‘바람 바람 바람’이 오늘(5일) 개봉을 기념해 이성민의 코믹 스틸을 공개했다.

이성민은 ‘바람 바람 바람’에서 20년 경력을 자랑하는 바람의 전설 석근 역을 맡았다. 그와 뒤늦게 바람의 세계에 입문한 매제 봉수(신하균), 봉수의 아내 미영(송지효) 앞에 치명적 매력의 제니(이엘)가 나타나면서 이들의 관계가 꼬이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다.

스틸에는 이성민의 코믹한 제스처와 표정이 담겨 웃음을 유발한다. 먼저 제주도 바다와 자신이 운전하는 모범택시를 배경으로 셀카를 찍고 있는 그의 모습에서는 능구렁이 매력이 엿보인다.

두 번째 스틸은 동생 미영, 매제 봉수와 테니스 시합을 펼친 석근이 득점 후 포효하듯 주먹을 불끈 쥔 모습이다. 또 노래방에서 열창하는 그의 모습은 진지하지만 코믹한 표정이 압권이다.

이성민이 전작 ‘보안관’을 통해 오지랖 넓은 동네 보안관을 맛깔나게 연기했다면 이번 ‘바람 바람 바람’에서는 양파 같은 매력의 석근을 맞춤옷처럼 소화하며 코믹 연기의 진수를 선보인다.

‘바람 바람 바람’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