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스, ‘향으로 유혹하는 조향사’가 되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빅스 / 사진제공=젤리피쉬

그룹 빅스 / 사진제공=젤리피쉬

그룹 빅스가 새 앨범 ‘EAU DE VIXX(오 드 빅스)’의 흑백 버전 공식 사진을 통해 컴백 콘셉트를 공개했다.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는 5일 0시 빅스의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정규 3집 앨범 ‘EAU DE VIXX(오 드 빅스)’의 콘셉트가 담긴 흑백 버전의 개별 및 단체 공식 사진을 공개했다.

빅스는 ‘향으로 유혹하는 조향사’로 돌아온다. 사진 속 소품으로 사용된 꽃이 힌트로, “거부할 수 없는 빅스만의 향기와 매력을 치밀하게 배합한 음악을 선보이겠다”는 각오를 담았다.

“향의 유혹자”가 되겠다는 빅스는 오는 17일 오후 6시 정규 3집 앨범 ‘EAU DE VIXX(오 드 빅스)’를 발표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