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불패, 국내 차트 및 아이튠즈 18개국 1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위너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위너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위너의 신곡 ‘EVERYDAY’가 차트 1위를 휩쓸었다.

위너의 정규 2집 ‘EVERYD4Y’ 타이틀곡 ‘EVERYDAY’는 4일 오후 8시, 발매 두 시간만에 멜론에서 1위를 거머쥐었다.

5일 오전 1시 기준 멜론, 엠넷, 올레, 네이버 뮤직, 벅스, 지니, 소리바다, 몽키3 등 8개 모든 음원 차트에서 1위에 올랐다. 오전 8시 기준 실시간 차트 7곳에서도 1위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타이틀곡 뿐만 아니라 2집 앨범에 수록된 12곡 모두 차트인에 성공했다.

해외 반응도 뜨거웠다. 위너의 새 앨범은 아이튠즈 18개국 1위를 차지했다. 볼리비아, 브라질, 브루나이, 칠레, 콜롬비아, 홍콩, 인도네시아, 카자흐스탄, 마카오, 말레이시아, 멕시코, 뉴질랜드, 페루, 필리핀, 싱가포르, 타이완, 태국에서 나란히 1위에 기록했다. 세계 최대 음악 시장인 미국에서는 5위까지 순위가 치솟았다.

타이틀곡 ‘EVERYDAY’는 위너가 그동안 보여준 음악과 또 다른 트랩 장르의 곡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