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주우재 “2년 전 태도 논란, 해명하러 나왔다”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모델 주우재가 2년 전에 출연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 불거진 태도 논란의 해명했다. 4일 오후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라디오스타’ 제작진은 “최근 녹화에서 주우재는 2년 전 출연 당시 다른 게스트들이 이야기할 때 불성실한 태도를 보였다는 일부 의견에 대해 입을 열었다. 스스로 이를 ‘논란’이라고 지칭하며 해명하러 나왔다고 밝혔으나, 아무도 그의 과거를 기억하지 못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주우재는 당시 자신이 그럴 수밖에 없었던 남모를 고충을 털어놨다”고 귀띔했다.

이어 주우재는 MC 김구라를 향해 “사실, 믿었다”며 그에게 배신당한 사연도 털어놨다고 한다.

‘라디오스타’ 제작진에 따르면 주우재는 당시 방송인 전현무에게 조언을 받은 사실과 그에 대한 부작용도 폭로했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