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채아 “임신 6주차, 예비엄마 됐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한채아(왼쪽), 차세찌 / 사진제공=아날도 바시니, 광고화면

한채아(왼쪽), 차세찌 / 사진제공=아날도 바시니, 광고화면

배우 한채아가 결혼 소식에 이어 임신 사실도 밝혔다.

한채아는 4일 오후 자신의 SNS에 “직접 전하고 싶은 소식이 있어서 적어본다”며 “현재 임신 6주차에 접어든 예비 엄마가 됐다”고 말했다.

그는 “결혼을 결정하고 많은 이들이 축하를 보내준 덕분에 하루하루가 선물처럼 행복하게 느껴졌다. 행복한 날들을 보내는 내게 또 다른 선물이 찾아왔다”면서 “결혼 준비 중 갑작스럽게 찾아온 새 생명이어서 더욱 소중한 축복으로 느껴진다”고 했다. 이어 “부디 따뜻한 시선으로 축복해달라”고 덧붙였다.

한채아는 오는 5월 축구선수 출신 스포츠 해설가 차범근의 셋째 아들 차세찌와 결혼식을 올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