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운, ‘이불 밖은 위험해’ 합류…감성 ‘집돌이’ 기대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MBC '이불 밖은 위험해' 포스터/사진제공=MBC

MBC ‘이불 밖은 위험해’ 포스터/사진제공=MBC

가수 정세운이 MBC 새 예능 프로그램 ‘이불 밖은 위험해’에 합류한다.

‘이불 밖은 위험해'(이하 이불 밖)는 지난 3일 출연자 강다니엘, 시우민, 이이경, 로꼬, 김민석, 장기하 등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한 데 이어 정세운의 합류 소식을 깜짝 발표해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이불 밖’ 제작진은 “지난해 8월 솔로 가수로 데뷔 후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정세운은 비활동기에도 밖보다 집을 더 좋아하고 쉬는 날에는 무조건 집 밖으로 나가지 않는다”며 이어 “평송 집돌이로서 두각을 드러낸 정세운은 집돌이들이 함께 모여 느린 행복 여행을 떠나는 프로그램 콘셉트와 잘 맞아 합류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불 밖’은 집 안에 있을 때 가장 행복한 이들의 모습을 담는 프로그램이다. 출연자들의 특성에 맞춰 한가롭게 각자의 이불 속에서 밀린 잠을 자거나 큰 용기를 내어 이불 밖으로 나가는 모습을 통해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을 나누는 것이 방송 취지다.

첫 방송은 오는 5일 오후 11시 10분.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