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주영, ‘기름진 멜로’ 출연…이준호 첫사랑役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차주영 / 사진제공=파트너즈파크

배우 차주영 / 사진제공=파트너즈파크

배우 차주영이 SBS 새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에 출연한다.

‘기름진 멜로’는 국내 최고 중식당의 스타 셰프였지만 다 망해가는 동네 중국집 주방으로 추락한 남자의 사랑과 생존, 음식 이야기를 담아낸 드라마다.

차주영은 극중 서풍(이준호)의 첫사랑이자 미적 심미안을 갖춘 촉망받는 성형외과 의사 석달희 역할을 맡는다.

차주영은 2016년 tvN ‘치즈인더트랩’에서 유정(박해진)을 짝사랑해 홍설(김고은)과 대립각을 세우는 퀸카 남주연 역으로 데뷔했다. 이후 KBS2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에서 사랑을 배신한 재벌가 며느리이자 아나운서 최지연 역을 맡아 도회적인 매력으로 주목 받았다.

지난 2월 종영한 KBS2 ‘저글러스’에서는 보이지 않는 곳에서 미친 듯이 노력해 목표를 이뤄내고야 마는 근성 있고 자존심 강한 마보나를 연기하며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데뷔 이후 여러 작품에서 색이 다른 연기를 보여준 차주영이 ‘기름진 멜로’에선 어떤 매력을 뽐낼지 기대된다.

‘기름진 멜로’는 오는 5월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