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필, ‘라이프 온 마스’ 출연…박성웅과 앙숙 케미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김영필 / 사진제공=래몽래인

배우 김영필 / 사진제공=래몽래인

배우 김영필이 OCN ‘라이프 온 마스’에 출연한다.

‘라이프 온 마스’는 2006년 BBC가 방영한 동명의 인기 영국드라마를 리메이크한 작품이다. 꿈인지 현실인지 알 수 없는 1988년, 기억을 찾으려는 2018년 형사가 1988년 형사와 만나 벌이는 신나는 복고 수사극이다. 앞서 정경호, 박성웅, 고아성 등이 출연을 확정해 화제를 모았다.

김영필은 경찰대 출신 엘리트로 서부경찰서 형사 과장이자 얼굴 마담 김경세 역을 맡았다. 김경세는 다 해결된 사건에 숟가락 얻기는 기본, 수사일지 검토보다 언론 브리핑을 더 철저히 준비하며 포토라인에 가장 먼저 얼굴을 들이미는 뻔뻔한 인물이다. 강력계 계장인 강동철(박성웅)과 앙숙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김영필은 최근 드라마 ‘의문의 일승’에서 미래경제 연구소장(전국환)을 보필하며 뒤처리를 담당하는 비열한 변호사 안태정 역을 연기하며 호평을 얻었다. 그 외에도 ‘여왕의 교실’ ‘캐리어를 끄는 여자’ ‘별별 며느리’ 영화 ‘비열한 거리’ ‘그 놈 목소리’ ‘강철중: 공공의 적’ ‘봉이 김선달’ 등에 출연했다.

김영필은 “최근 새로운 소속사와 계약을 하고 이번 작품 합류까지 겹경사를 맞았다. 기대되는 작품에 합류하게 돼 벌써부터 설렌다”고 소감을 밝혔다.

‘라이프 온 마스’는 현재 촬영 중이며 ‘작은 신의 아이들’ ‘미스트리스’ 후속으로 오는 6월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