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하, 17일 리메이크 싱글 발매… 소속사 이적 후 첫 행보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가수 정동하. / 사진제공=뮤직원컴퍼니

가수 정동하. / 사진제공=뮤직원컴퍼니

가수 정동하가 오는 17일 리메이크 디지털 싱글 음반을 내놓는다. 17일은 정동하의 생일이기도 하다. 게다가 정동하가 최근 뮤직원컴퍼니로 소속사를 옮긴 후 처음 발표하는 음악이라 의미가 남다르다.

4일 뮤직원컴퍼니는 “정동하가 자신을 늘 사랑해주는 팬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하고자 이번 싱글을 준비하게 됐다”며 “발매일이 정동하의 생일인 만큼 팬들과 정동하에게 의미 있는 음원이 될 것이다. 더욱 준비에 열과 성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뮤지컬과 방송을 넘나들며 실력파 보컬리스트로 인정 받고 있는 정동하. 오는 17일 리메이크 음악을 내놓고, 이후 6월 8일부터 서울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개막하는 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에도 출연한다. 이야기를 이끌어가는 극 중 화자이자 파리의 음유시인 그랭구와르 역으로 무대에 오른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