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스파이크, 캠핑서 스테이크 먹방…감탄 연발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작곡가 돈스파이크/사진=MBC '사람이 좋다' 방송화면

작곡가 돈스파이크/사진=MBC ‘사람이 좋다’ 방송화면

작곡가 돈스파이크가 천마산으로 캠핑을 떠나 스테이크 ‘먹방’을 선보였다.

3일 방송된 MBC ‘사람이 좋다’에서 돈스파이크는 앞서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화제를 모은 ‘돈스테이크’ 요리 과정을 공개했다. 캠핑을 떠나기 전 엘본, 티본, 채끝, 살치살 등 소고기를 부위별로 구입한 돈스파이크는 모닥불에 고기를 삶고 구우며 침샘을 자극했다.

돈스파이크의 ‘먹방’에는 그의 음악 후배 체리·씨엘이 함께 했다. 두 사람은 돈스파이크의 지시대로 고기를 손으로 잡고 먹으면서 감탄을 연발했다. 돈스파이크는 촬영 중인 제작진에게도 고기를 나눠주며 인심을 베풀었다.

그는 “캠핑장에서 먹으려다 보니 그릴이나 냄비 하나로 요리할 수 있는 음식을 자주 먹게 됐다”며 “점점 (요리 과정이) 간소화되다 보니까 손으로 고기를 뜯는 수준에 이르렀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제작진이 요리 비결을 묻자 좋은 재료와 같이 먹는 사람, 정성을 꼽았다.

돈스파이크는 “정신적으로 힐링이 된다. 요즘 바쁘다 보니 여유가 없었다. 캠핑을 나와서 좋아하는 일을 하고 음식을 먹으니 마음이 편해진다”고 전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