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풀 민트 라이프’, 최종 라인업 발표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뷰티풀 민트 라이프 2018' 최종 라인업/사진제공=민트페이퍼

‘뷰티풀 민트 라이프 2018’ 최종 라인업/사진제공=민트페이퍼

봄을 대표하는 음악 페스티벌 ‘뷰티풀 민트 라이프 2018(이하 뷰민라)’의 최종 라인업이 공개됐다.

‘뷰민라’는 오는 5월 12일과 13일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일대에서 개최된다. 공연을 주관하는 민트페이퍼는 3일 공연에 합류한 10팀의 아티스트를 공개하고 라인업 발표를 마무리지었다.

먼저 5월 12일 공연에는 가수 신해경, 이요한, 밴드 랜드오브피스, 웨터가 출연한다. 여기에 케이지·정진우·빌런·가호·준·모티 등 플라네타리움 레코드 소속 아티스트들이 레이블 단위로 무대에 오르며 공연을 풍성하게 만들 전망이다.

5월 13일에는 가수 이한철이 이끄는 밴드 불독맨션을 필두로 여성듀오 랄라스윗, 가수 조소정, 그_냥, 담소네 공방이 출연을 확정했다.

‘뷰민라’ 티켓은 인터파크·멜론티켓·예스24에서 예매할 수 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