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샤샤, 더블타이틀곡 <샤샤> 활동 시작… 오늘(3일) ‘더쇼’ 출연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그룹 샤샤.

/사진=그룹 샤샤.

6인조 걸그룹 샤샤(SHA SHA)가 오늘(3일) 방송되는 SBS MTV ‘더쇼’를 시작으로 더블타이틀곡 <샤샤>로 활동에 나선다.

<샤샤>는 작곡팀 어벤전승과 작곡가 정재엽이 함께 만들었다. 어쿠스틱 유로팝 스타일의 미디엄 발라드 트랙이다. 감성적인 코드에 샤샤 멤버들의 개성 강한 목소리가 어우러져 신비로운 분위기를 자아낸다. 사랑을 시작하는 연인의 설렘, 첫사랑에 대한 복잡미묘한 감정들을 색깔에 비유한 가사가 독특하다.

샤샤는 지난 2월 27일 데뷔했다. 데뷔 타이틀곡 <너와 나>로 활발히 활동했으며, 더블 타이틀곡 <샤샤>를 통해 새로운 매력을 보여주겠다는 각오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