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지호 “다리 부상, 호전中…곧 밝은 모습으로 인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오마이걸,반하나,승희,유아,미미,지호,쇼케이스

걸그룹 오마이걸 승희(왼쪽부터), 유아, 지호, 미미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다리 부상을 입은 그룹 오마이걸 지호가 “빨리 밝은 모습으로 인사 드리겠다”고 했다. 3일 오전 11시 서울 회현동 신세계 메사홀에서 열린 유닛 음반 ‘바나나 알러지 원숭이’의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다.

지호는 다리 부상으로 이날 쇼케이스에서 춤을 추지 못했다. 기자간담회 역시 홀로 앉아 있었다.

그는 “다리 상태는 많이 좋아졌다. 다 나았는데, 무대 위에서 춤을 추다가 또 살짝 다쳤다”면서 “빠른 시일 내에 밝은 모습으로 인사드리겠다”고 밝혔다.

오마이걸 반하나는 멤버 효정, 비니, 아린이 뭉친 유닛 그룹이다. 지난 2일 음반을 내놓고 활동을 시작했다. 타이틀곡은 ‘바나나 알러지 원숭이’로, 일렉 하우스 장르이다. 바나나 알러지가 있는 원숭이가 바나나 우유를 발견하면서 행복을 찾아가는 내용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