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라이머리, 오늘(3일) 올해 첫 번째 프로젝트 앨범 발매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Do worry Be happy' 커버이미지/사진제공=아메바컬쳐

‘Do worry Be happy’ 커버이미지/사진제공=아메바컬쳐

프로듀서 프라이머리(Primary)의 2018년 첫 프로젝트 앨범이 ‘두 워리 비 해피(Do worry Be happy)’를 3일 오후 6시 공개된다.

‘두 워리 비 해피’에서 프라이머리는 신예 뮤지션 안다를 새로운 뮤즈로 내세웠다. 수록곡 전곡을 작사·작곡하고 뮤직비디오에도 직접 출연하는 등 음반 전반에 자신의 이야기를 담았다. 첫 이별에 아파하는 청춘들을 그린 타이틀곡 ‘드레스룸(Dressroom)’을 비롯해 ‘더 오픈 보트(The open boat)’, ‘제플린(Zeppelin)’, ‘월명야(月明夜)’등 총 4개 트랙이 수록됐다.

프라이머리는 두렵고 불안한 청춘들의 자화상을 안다에 투영했다. ‘청춘’하면 떠오르는 밝고 명랑한 이미지와 대비되는 어둡고 우울한 정서를 새로운 뮤즈 안다를 통해 불안정하고 순수한 상태로 그리고자 했다.

이 외에도 오프온오프(offonoff)의 콜드(colde), 신세하(Xin Seha), 1of1, 케빈오(kevin oh) 등 실력파 아티스트들이 음반에 참여했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