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유혹자’ 김도환♥오하늬…’깨알’ 로맨스로 활약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배우 김도완, 오하늬/사진=MBC '위대한 유혹자’ 방송 캡처

배우 김도완, 오하늬/사진=MBC ‘위대한 유혹자’ 방송 캡처

MBC 월화드라마 ‘위대한 유혹자’의 김도환과 오하늬가 귀여운 로맨스로 주목받고 있다.

지난 2일 방송된 ‘위대한 유혹자’ 14회에서 혜정(오하늬)과 주환(김도완)은 첫 데이트를 했다. 주환과 혜정은 패션쇼장 앞에서 우연히 만나 서로에게 첫 눈에 반한 뒤 세주(김민재)와의 인연으로 다시 만나게 된 상황이다. 주환은 혜정을 보자마자 뜨거운 포옹을 나누며 재회의 기쁨을 표현했고 “진짜 많이 보고 싶었다”며 적극적으로 애정을 보였다.

두 사람은 각자의 반려동물 거북이와 이구아나를 친구라고 소개하며 서로를 운명이라고 여겼다. 엉뚱하고 귀여운 두 사람의 매력이 안방극장을 달달하게 물들였다. 짧은 만남을 뒤로 하고 헤어지면서 잡은 손을 쉽게 놓지 못하던 두 사람의 모습은 안방극장에도 아쉬움을 남겼다.

‘위대한 유혹자’는 매주 월, 화 오후 10시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