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국주, FNC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 (공식입장)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개그우먼 이국주/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개그우먼 이국주/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개그우먼 이국주가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맺었다.

3일 FNC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양측은 서로에 대한 신뢰를 바탕으로 재계약을 맺었다. FNC 엔터테인먼트는 “다양한 영역에서 쌓아온 이국주만의 색깔을 마음껏 펼쳐낼 수 있도록 보다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밝혔다.

이국주는 2006년 MBC 공채 개그우먼으로 데뷔해 다양한 개그 프로그램과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입지를 다졌다. ‘의리’ ‘식탐’을 자신의 캐릭터로 소화하며 활약해 2016년 MBC 연예대상 버라이어티 부문 여자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현재 SBS 라디오 ‘이국주의 영스트리트’, tvN ‘코미디 빅리그-오지라퍼’에 출연 중이며 최근에는 동영상 스트리밍 채널 유튜브를 통해 다양한 영상 콘텐츠를 공개하고 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