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 드라마 복귀 확정…’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출연(공식)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현빈

배우 현빈

배우 현빈이 tvN 새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 출연한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투자회사 대표인 유진우가 비즈니스로 스페인 그라나다에 방문하고 여주인공 정희주가 운영하는 오래된 호스텔에 묶게 되면서 기묘한 사건에 휘말리는 이야기를 그린다.

‘인현왕후의 남자’ ‘나인: 아홉 번의 시간 여행’ ‘W’ 등을 집필한 송재정 작가가 극본을 맡고 ‘비밀의 숲’ 안길호 감독이 연출을 맡아 화제다.

현빈은 천부적인 게임개발 능력을 가진 공학박사 출신으로 귀신 같은 촉을 가지고 있는 투자회사 대표 유진우 역을 맡는다. 유진우는 아주 사소한 내기라도 지고는 못 참는 강한 모험심과 승부욕을 가진 인물이다.

절친의 배신 등 인생에 태클이 들어오면서 심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와중에 출장으로 방문한 그라나다에서 새로운 사건에 휘말리게 되며 인생이 예상치 못한 방향으로 흘러가게 된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제작진은 “현빈은 도시적인 남성미와 따뜻한 인간미를 함께 지닌 배우이기 때문에 액션과 멜로를 동시에 완벽하게 소화해야 하는 유진우 역할에 더할 나위 없이 어울리는 배우”라며 만족했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하반기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