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으라차차 와이키키’ 김정현, 이이경♥고원희 의심 “반드시 잡는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 방송화면

/사진=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 방송화면

김정현이 이이경과 고원희의 관계를 의심했다. 2일 방송한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에서다.

이준기(이이경)과 강서진(고원희)은 강동구(김정현)의 눈을 피해 놀이터에 숨었다. 두 사람은 숨어서 주말 동안 1박 2일 여행을 가자고 약속했다.

이때 강동구가 나타났다. 강동구는 “분명히 여기 숨었다”며 “너희 내가 반드시 잡아낸다”고 이를 갈았다.

그러나 강동구가 주말에 게스트 하우스 워크숍을 가자고 하자, 강서진은 “주말에 밤샘 취재를 가야 한다”고 변명했다. 이준기도 밤샘 촬영이 있다고 말해 강동구의 의심을 샀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