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카이, 신비로운 비주얼… 미스터리男의 등장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우리가 만난 기적' 방송화면

/사진=KBS2 ‘우리가 만난 기적’ 방송화면

엑소 카이가 2일 방송한 KBS2 ‘우리가 만난 기적’ 1회에서 신비로운 존재로 처음 모습을 드러냈다.

1회에서 송현철A(김명민)와 송현철B(고창석)은 한날한시에 교통사고를 당하고 같은 병원에 입원했다. 송현철A는 위급한 상태에 놓였으나 송현철B는 의식을 되찾았다.

그러나 사망한 것은 송현철B였다. 사자(使者) 아토(카이)의 실수 때문이었다. 그는 사망 예정자를 착각해 멀쩡히 회복 중이던 송현철B의 목숨을 앗아갔다.

뒤늦게 실수를 깨달은 아토는 송현철B의 장례식을 찾아갔다. 자신의 죽음을 믿지 못하는 송현철B의 영혼을 보며 후회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