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만기’ 김명민·고창석, 한날한시 교통사고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우리가 만난 기적' 방송화면

/사진=KBS2 ‘우리가 만난 기적’ 방송화면

KBS2 ‘우리가 만난 기적’의 김명민과 고창석이 한날한시에 교통사고를 당했다.

2일 방송한 ‘우리가 만난 기적’ 1회에서는 같은 날 같은 시간에 태어난 동명이인 송현철A(김명민)과 송현철B(고창석)의 서로 다른 삶을 비췄다.

송현철A는 엘리트 코스를 밟아 은행 최연소 지점장이 됐다. 그러나 아내 선혜진(김현주)과는 불행한 결혼 생활을 했다.

반면 송현철B는 부유하진 않지만 화목한 가정을 이루고 살아갔다. 그러나 식당을 인수하기 위해 대출을 받는 과정에서 음모에 휘말렸다.

이날 방송에서는 송현철A와 송현철B가 동시에 교통사고를 당해 같은 병원에 입원하면서 앞으로의 관계 변화를 예고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