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워도 사랑해’ 고병완♥윤지유 “결혼하겠다” 선언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1 '미워도 사랑해' 방송화면

/사진=KBS1 ‘미워도 사랑해’ 방송화면

KBS1 ‘미워도 사랑해’의 고병완과 윤지유가 결혼을 선언했다.

3일 방송한 ‘미워도 사랑해’에서 길명조(고병완)와 정인정(윤지유)은 양가 어른을 모아놓고 “결혼하겠다”고 선언했다.

정인정은 “우리 가족이 명조네 가족에게 해를 끼쳐서 할 말이 없지만, 그래서 명조와 이야기했다. 우리가 가족을 하나로 만들자고”라고 했다.

그러나 길은정(전미선)은 극구 반대했다. 정근섭(이병준)은 “내가 미안하다”고 사과했다. 장정숙(박명신)은 정인정에게 따로 이야기를 하자고 불렀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