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오마이걸 반하나 “독특한 콘셉트, 우리 모두의 앨범”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그룹 오마이걸. / 사진제공=네이버 V 라이브

그룹 오마이걸. / 사진제공=네이버 V 라이브

유닛그룹 오마이걸 반하나가 독특한 음반 콘셉트에 대해 “우리 모두의 생각”이라고 말했다. 2일 오후 네이버 V 라이브를 통해서다.

오마이걸 반하나는 이날 오후 6시에 팝업 음반 <바나나 알러지 원숭이>를 내놨다. 오마이걸 반하나는 유닛 그룹이지만 멤버 전원이 작업에 참여했다. 대신 동명의 타이틀곡은 효정 비니 아린이 불렀고, 다른 수록곡을 미미 유아 승희 지호가 불렀다.

멤버들은 “유닛 그룹이지만 어떤 멤버가 활동할 지는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깜짝 튀어나오다’는 뜻의 팝업 음반인 만큼 비밀로 하겠다”고 웃었다.

지호에 따르면 오마이걸 반하나는 신곡 <바나나 알러지 원숭이>의 무대를 오는 3일 오전 1시에 롯데홈쇼핑 생방송에서 처음으로 공개한다.

유닛 결성부터 홍보 전략까지 독특한 방식에 MC 딩동은 “누구의 아이디어냐”고 물었다. 이에 멤버들은 “우리 모두의 앨범”이라고 입을 모았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