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예빈, 투이컴퍼니와 전속 계약 만료…재계약 조율 중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강예빈 / 사진=텐아시아DB

강예빈 / 사진=텐아시아DB

탤런트 강예빈이 소속되어있던 투이컴퍼니와의 전속 계약이 만료돼 재계약 여부를 논의 중이다.

투이컴퍼니는 “편안한 분위기에서 재계약을 조율 중”이라고 2일 밝혔다.

강예빈은 2004년 데뷔해 ‘순정녀’‘미녀들의 수다’‘SNL코리아’ 등 다수의 방송 프로그램에 출연해 활발히 활동을 펼쳐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