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V, 노년층 초대 시사회 ‘나눔 컬처 위크’ 개최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CJ CGV

/사진=NEW

멀티플렉스 영화관 CGV는 3일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주)넥스트엔터테인먼트월드(NEW)와 손잡고 노년층 초대 시사회 ‘나눔 컬처 위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나눔 컬처 위크’는 만 65세 이상 노년층을 위해 마련한 문화 나눔 행사다. 4월부터 올해 말까지 약 10만 명을 대상으로 NEW가 배급하는 2018년 개봉작 중 총 5편의 영화를 선정해 대규모 초대 시사회를 진행할 계획이다. 첫 상영작은 배우 이성민, 신하균, 송지효, 이엘 주연의 ‘바람 바람 바람’(감독 이병헌)이다.

올해의 첫 번째 나눔 컬처 위크는 4월 5일부터 12일까지 서울, 경기 지역 57개 CGV에서 진행한다. 한국노인인력개발원 협력기관 등을 통해 약 2만 4천명의 관객을 초청한다.

CGV 관계자는 “내년에는 수도권 뿐 아니라 지방까지 ‘나눔 컬처 위크’를 확대하고 문화 나눔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