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후의 상상은 현실이 된다’ 장기하, 동경하던 아티스트 찾아 미국 行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net '덕후의 상상은 현실이 된다'

사진=Mnet ‘덕후의 상상은 현실이 된다’

Mnet의 새로운 음악 리얼리티 프로그램 ‘덕후의 상상은 현실이 된다’가 오는 17일 베일을 벗는다.

‘덕후의 상상은 현실이 된다’는 국내 최고의 아티스트가 항상 마음 속에 품어 온 해외 레전드 아티스트를 찾아 떠나는 음악 여행 이야기다. 레전드 아티스트가 남긴 곳곳의 발자취를 좇는 성지 순례, 현지에서 직접 즐기는 공연, 아티스트를 직접 만나기 위한 다양한 노력 등이 비춰질 예정이다.

‘덕후의 상상은 현실이 된다’는 본인의 음악 영웅과 조우를 꿈꾸며 무작정 떠나는 여행 이야기와 그 여정 속에서 다시 한번 확인하는 음악에 대한 순수한 애정이 그려져 여행과 음악이 멋지게 어우러지는 프로그램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첫 출연 아티스트는 인기 밴드 ‘장기하와 얼굴들’의 프론트맨 장기하다. 장기하는 ‘락덕후’였던 초심을 깨우고 동경하던 전설의 아티스트를 만나기 위해 미국으로 떠나게 된다. 싱어송라이터 카더가든은 장기하와 함께 여행을 다니는 ‘덕 동지’로 합류했으며 절친으로 알려진 두 사람이 어떤 음악 여행을 펼치게 될 지 방송을 통해 속속들이 공개된다.

오늘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는 장기하의 덕질 스토리와 미국으로 떠난 장기하, 카더가든 두 사람의 모습을 살짝 엿볼 수 있다. 장기하가 그의 음악 영웅을 실제로 만나는 짜릿한 순간을 만끽했을 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덕후의 상상은 현실이 된다’는 오는 17일 오후 9시에 첫 방송을 내보낸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