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ID “팀워크 비결? 가족+친구 같은 분위기”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exid,쇼케이스

그룹 EXID가 2일 오후 서울 중구 신세계 메사홀에서 열린 신곡 ‘내일해’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멋진 무대를 펼치고 있다./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EXID가 팀워크 비결로 편안한 분위기를 꼽았다.

EXID는 2일 서울 중구 회현동 메사홀에서 열린 신곡 ‘내일해’ 쇼케이스에서 좋은 팀워크를 유지하는 방법을 묻는 취재진에게 이 같이 답했다. 멤버들은 입을 모아 “멤버들의 관계가 가족 같기도 하고 친구 같기도 하다”고 말했다.

막내 정화는 언니들에게 공을 돌렸다. 그는 “언니들 덕분에 지금과 같은 분위기가 나오는 것 같다. 언니들이 편한 분위기를 만들어준다”고 전했다.

혜린은 힘든 공백기를 함께 보냈기 때문이라고 덧붙이며 “그 시간을 우리끼리 똘똘 뭉쳐서 보냈기 때문에 팀워크가 좋은 것 같다”고 자평했다.

‘내일해’는 EXID가 5개월 만에 발표하는 신곡으로 작곡가 신사동호랭이와 EXID의 LE가 공동으로 만들었다. 1990년대 유행하던 뉴 잭 스윙 장르로 복고풍 멜로디와 안무가 인상적이다. 이날 오후 6시 공개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