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철 MBC 사장, <무한도전> 외주화 검토에 대한 가능성을 내비친 것으로 알려져

김재철 MBC 사장, <무한도전> 외주화 검토에 대한 가능성을 내비친 것으로 알려져김재철 MBC 사장, 외주화 검토에 대한 가능성을 내비친 것으로 알려져. 김재철 사장은 지난 11일 오전 임원진 회의에서 “이 정상화될 때까지 계속 기다릴 수는 없다. 외주화에 대한 검토가 가능하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은 지난 1월 MBC 노조의 총파업 결의 이후 19주째 결방 중이며, 최근 런던올림픽 참관 가능한 ID를 발급받은 것으로 알려지며 김태호 PD의 복귀 가능성이 제기된 바 있다.
10 아시아
가장 쉬운 방법을 놔두고 멀리 돌아가려 하시다니요.

MBC, 2009년 이후 3년 만에 제 19기 신인 개그맨 공모. 이번 공모의 응모자격은 고졸 이상의 학력을 소지하고 신세대 개그, 코미디 연기에 재능이 있는 만 18세(94년 7월 4일 이전 출생) 이상의 남녀다. 응시원서는 오는 7월 1일부터 4일까지 나흘간 우편 발송 및 직접 방문으로 접수받으며, 최종 합격자는 총 3차의 전형 절차를 거친 후 7월 17일 발표된다.
보도자료
이건 마치 앉아서 일할 사무실도 없는데 신입사원 뽑는 격.

지현우, 유인나에게 한 공개고백에 대해 “똑같은 상황이 와도 똑같이 할 것”이라고 밝혀. 지현우는 11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아이고~ 참! 걱정들 엄청 하네~! 멀쩡하게 잘 먹고 잘 살고 있으니까~ 잠수 탄 거 아니니까~ 걱정마요~! 나한테 똑같은 상황이 와도 난 똑같이 할 거니까! 아~ 그리고 예로부터 남의 일에 신경 많이 쓰는 사람치고 잘 된 사람 없다고들 하니 적당히 신경써줘요~ 다 행복하게!”라는 글을 게재했다.
트위터
이런저런 말들에 상처 받지 않아서 다행입니다.

f(x), 새 미니음반 타이틀 곡 ‘Electric Shock’ 뮤직비디오 공개. 이번 뮤직비디오는 경기도 광주와 일산 세트장 등에서 촬영된 것으로, ‘Electric Shock’에 맞춰 춤을 추는 f(x) 멤버들의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f(x)는 14일 Mnet 을 통해 컴백할 예정이다.
10 아시아
전 이미 봤습니다.
기똥차네요.
충성, f(x)에게!
격이 다른 소녀들이니까요.

배우 곽도원, 지난 11일 열린 SBS 기자간담회에서 “나한테 욕 금지령이 내려진 상태”라고 밝혀. 곽도원은 “드라마가 영화랑 다른 게 욕을 전혀 못 쓰게 하더라. 1회에 나갔던 내 대사 중 ‘이 새끼, 점점 마음에 드는데?’란 대사가 있었는데 이제 ‘이 녀석 보게?’ 혹은 ‘이 놈 보게?’ 정도로 순화됐다”며 “다른 분이 ‘새끼’라고 말하면 괜찮은데 내가 그 단어를 쓰면 더 상스럽게 들리나 보다. 그래서 나한테 욕 금지령이 내려진 상태다”라고 말했다. 곽도원은 에서 ‘미친 소’ 권혁주 형사 역을 맡고 있다.
10 아시아
같은 욕, 다른 느낌.

황상민 연세대학교 심리학과 교수, 최근 자신을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한 김연아에 대해 또다시 비판. 황상민 교수는 지난 11일 방송된 채널A 에서 “학생임에도 교수를 고소하는 심리상태라면 이미 자기 기분에 따라서 조절이 안 되고 주위 사람을 우습게 생각하는 것”이라며 “성격이나 인성적인 면에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교생실습 나가면 도살장 끌려가는 소 같은 심정으로 가는데 김연아는 첫날 가서 수없이 많은 리포터 앞에서 이미 교생실습이 끝난 것처럼 강의했다. 그게 쇼지 뭐가 쇼냐”라고 말해 자신의 주장을 철회할 뜻이 없음을 분명히 했다.
10 아시아
한 줄 요약: 난 선생이고, 넌 학생이야!

윤제문, 대한민국 1호 명예 환경공무원 위촉. 환경부는 윤제문이 오는 7월 12일 개봉하는 영화 에서 층간 소음 문제의 심각성을 국민에게 알려 명예 환경공무원으로 위촉됐다고 12일 밝혔다. 윤제문은 에서 층간 소음으로 이웃 사이에 생기는 갈등을 해결하는 마포구청 환경과 생활공해팀 7급 공무원 역할을 맡았다.
10 아시아
관객이 많이 들면 진급도 시켜주나요?

글. 황효진 기자 sevente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