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룻밤만’ 이상민, 조재윤 찾아 방황…애타는 ‘브로맨스’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KBS2 '하룻밤만 재워줘’의 이상민, 조재윤/사진제공=KBS2 '하룻밤만 재워줘’

KBS2 ‘하룻밤만 재워줘’의 이상민, 조재윤/사진제공=KBS2 ‘하룻밤만 재워줘’

KBS2 예능 프로그램 ‘하룻밤만 재워줘’의 이상민과 조재윤이 서로를 애타게 찾는 브로맨스를 선보인다. 오는 3일 방송에서다.

제작진은 이상민이 갑자기 사라진 조재윤을 찾아서 런던의 밤거리를 헤매는 사진을 2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앞서 가는 이상민과 뒤에서 따라오는 조재윤이 담겼다. 이 둘이 거리를 둔 채 걷고 있어 혹시 이들 사이에 어떤 의견 차이가 생긴 건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어 또 다른 사진에서는 이상민이 사라진 조재윤을 찾아 이곳 저곳 돌아다니는 다급한 모습이 담겨 있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상민은 왔던 길을 되짚어가면서 한참 동안이나 ‘재윤아’라고 애타게 외쳤다.

지난 방송에서 이상민과 조재윤은 공항에서의 어색한 첫 만남 이후 함께 런던을 누볐다. 이어 서로를 챙겨주며 급격하게 가까워진 모습을 보였다. 조재윤은 이상민에게 “난 진짜 형 만난게 너무 좋아”라고 애정을 보였다. 두 사람이 떨어지게 된 이유와 재회 과정이 관심을 끈다.

제작진은 “런던에서의 하룻밤 인연을 찾아나선 이상민과 조재윤은 버킹엄 궁전에서도 현지인을 만나지 못했다. 결국 두 사람은 주영한국문화원을 찾아 도움을 받았다”고 이들의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현지인이 많은 동네’를 찾는 두 사람은 젊은이들의 거리인 쇼디치, ‘비틀즈 횡단보도’로 유명한 애비로드, 뮤지컬 거리 소호&웨스트엔드와 영화 ‘킹스맨’ 촬영지인 새빌로우 등 총 네곳을 추천받았다. 이들이 어디를 향할지도 기대해달라”고 밝혔다.

‘하룻밤만 재워줘’ 영국편 2탄은 오는 3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