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행소녀’ 김완선, 세련된 인테리어 감각 발휘한 ‘비혼 하우스’ 공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N '비행소녀'

사진=MBN ‘비행소녀’

가수 김완선의 세련된 인테리어 감각이 눈길을 끈다.

2일(오늘) 방송되는 MBN ‘비혼이 행복한 소녀, 비행소녀(이하 비행소녀)‘에서는 새 멤버로 합류한 ‘대한민국 원조 섹시퀸’ 가수 김완선의 비혼 하우스가 처음으로 공개된다.

김완선이 직접 인테리어를 디자인한 것으로 알려진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그녀의 집은 아늑한 느낌을 물씬 풍기면서도 모던하고 세련된 분위기를 자아냈다. 새하얀 톤의 깔끔한 인테리어는 물론 은은한 조명이 시선을 사로잡았고 집안 어디에도 심지어 욕실까지도 문을 만들지 않은 독특한 구조에 관심이 쏠렸다.

김완선은 “직접 인테리어를 했다”고 소개했다. 이어 “물론 전문적으로 인테리어 디자인을 하시는 분에게 맡기면 훨씬 더 완성도 있고 예쁘고 멋진 집이 될 것이다. 하지만 약간 부족하고 뭔가 좀 허술한 미완성적인 느낌이 나더라도 내 삶의 어떤 기운으로 채워지길 바라는 마음으로 설계했다. 자신이 직접 하게 되면 자기 자신의 모습이 많이 담기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또한 김완선은 5마리의 반려묘와 함께 사는 애정 가득한 일상도 공개했다. 김완선은 “원래는 6마리였는데, 공연 일정으로 열흘간 집을 비워야 해서 아픈 고양이 한 마리는 친동생 집에 잠깐 부탁했다”고 말을 꺼냈다. 이어 유기묘 6마리의 입양을 결정한 이유에 대해 묻자, “유기견이나 유기묘 이런 동물들을 워낙 안타까워하는 편 이었다”면서 “그래서 입양해 키우는 게 맞다고 생각했다”고 애틋한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세련된 인테리어 감각이 돋보이는 그녀의 새로운 비혼 하우스는 외에도 지금껏 알려지지 않았던 비혼 라이프를 공개한다. 그녀 특유의 몽환적이면서도 도발적인 퍼포먼스가 전해주는 이미지와 상반되는 궁극의 순수미로 반전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비행소녀’는 2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