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스 먼저 할까요’ 김희정 등장… 든든한 존재감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배우 김희정/사진= SBS '키스 먼저 할까요?'

배우 김희정/사진= SBS ‘키스 먼저 할까요?’

배우 김희정이 변호사로 변신했다. SBS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극본 배유미 연출 손정현)를 통해서다.

지난 17, 18회 방송에서 김희정은 극 중 안순진(김선아) 딸의 죽음과 관련된 소송을 맡아 물심양면 도와주고 있는 변호사 박현진으로 등장했다. 박현진은 안순진에게 전화를 걸어 “탄원서 덕분에 다시 한번 싸울 수 있게 되었다”고 전해 안방극장에 안도감을 선사했다.

23, 24회 방송에서는 안수진에게 탄원서와 소송착수금에 대해 설명해주며 따뜻한 위로를 전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의 에필로그에서는 탄원서를 작성해준 사람이 손무한(감우성)이라는 것이 밝혀졌다. 그는 박현진에게 안순진 앞으로 상속을 부탁했다. 앞으로 박현진이 두 사람 사이의 중요한 매개체 역할을 담당할 것임을 암시했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