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문식, ‘훈남정음’ 합류… 황정음과 父女 호흡 (공식)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배우 이문식/사진제공=마라톤엔터테인먼트

배우 이문식/사진제공=마라톤엔터테인먼트

배우 이문식이 SBS 수목드라마 ‘훈남정음’(극본 이재윤, 연출 김유진)에 출연한다.

2일 소속사 마라톤엔터테인먼트는 “이문식이 ‘훈남정음’에서 극 중 황정음의 아버지를 맡아 또 다른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훈남정음’은 사랑에 대한 이론을 꿰고 있는 남자 훈남과 사랑과 결혼을 일생일대 목표로 삼고 있는 여자 정음의 이야기를 그린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배우 남궁민과 황정음이 주연으로 나선다.

이문식은 극 중 노인복지관에서 노인들에게 규방공예를 가르치는 공예가이자 동네 터주대감이자 유정음(황정음)의 부친 유승렬 역을 맡았다. 아내를 먼저 보냈지만 슬퍼하기 보단 남은 날들을 더 잘 살려고 노력하는 긍정적인 인물이다.

이로써 이문식은 최근 종영한 MBN 시추에이션 드라마 ‘연남동 539’에 이어 ‘훈남정음’으로 안방극장을 찾게 됐다. ‘훈남정음’은 ‘스위치-세상을 바꿔라’ 후속으로 오는 5월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