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드림콘서트’, 5월 개최 확정… “K팝 스타가 한자리에”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드림콘서트' / 사진제공=한국연예제작자협회

‘드림콘서트’ 현장. / 사진제공=한국연예제작자협회

한국연예제작자협회가 주최하는 ‘2018 드림콘서트’가 오는 5월 12일 서울 상암동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다. 올해 24회를 맞는다.

‘드림콘서트’는 1995년 막을 올린 국내 최대 규모의 K팝 공연이다. 한국연예제작자협회 김영진 회장은 “사랑이 가득한 가정의 달, 5월에 전 세계에서 사랑받고 있는 K팝 스타들이 모인다”며 “모두가 함께 행복을 나누고 즐길 수 있도록 공연 준비에 박차를 가하는 중이다. 조만간 라인업을 공개할 예정”이라고 말해 기대치를 높였다.

앞서 지난해 11월 4일 강원도 평창올림픽플라자에서 열린 ‘2017 드림콘서트 in 평창’은 2만 5000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예매 시작 5분 만에 매진을 기록하고, 예매 사이트에는 동시접속자 13만 명이 몰리는 등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