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브’ 배종옥, 정유미에 “너랑 한 팀인 것, 재밌었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tvN '라이브' 방송화면 캡처

/ 사진=tvN ‘라이브’ 방송화면 캡처

tvN 토일드라마 ‘라이브’에서 배종옥이 정유미에게 “너랑 한 팀으로 움직이는 게 재밌었어”라고 말했다. 1일 방송된 ‘라이브’에서다.

한정오(정유미)는 안장미(배종옥)에게 파스를 붙여줬다. 한정오가 안장미에게 파스를 거의 다 붙일 때 쯤 안장미는 한정오에게 “여기서 안 쉴 거면 가”라고 말했다. 이어 “잘 뛰더라. 또 보자”고 덧붙였다.

한정오는 이에 “예전이나 지금이나 똑같으세요. 시간이 많이 흘렀는데”라고 말을 건넸다.

안장미는 “네가 몰라서 그래. 늙었어. 가”라며 한정오를 보냈다.

한정오가 떠나자 안장미는 그가 간 자리를 바라보며 말없이 상처를 닦았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