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멤버들, 절벽 위 카페로 향하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제공=KBS2 '1박 2일'

/ 사진제공=KBS2 ‘1박 2일’

KBS2 예능 ‘1박 2일’의 김준호, 차태현, 데프콘, 김종민, 윤동구, 정준영이 절벽 위의 카페로 향한다. 1일 방송에서다.

최근 녹화에서 제작진은 멤버들을 고산 윤선도가 달을 구경했던 ‘산 아래 카페’ 낙서재와 그 건너 까마득한 ‘절벽 위 카페’ 동천석실로 데려갔다.

멤버들은 이처럼 기상천외한 장소에서  머리 위에 물컵을 올리며 아슬아슬한 게임을 펼친다.

제작진은 “복불복 장소의 新 패러다임을 개척했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멤버들이 절경 속에서 게임을 펼친 현장은 1일 공개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