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컴백과 동시에 홈쇼핑 출격…특별 패키지 판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슈퍼마켓 로고 / 사진제공=SJ레이블

슈퍼마켓 로고 / 사진제공=SJ레이블

그룹 슈퍼주니어가 CJ오쇼핑에 출격한다.

슈퍼주니어는 오는 12일 오후 6시 정규 8집 리패키지 앨범 ‘REPLAY’(리플레이)를 발매한 후 같은 날 오후 10시 45분부터 총 1시간 동안 CJ오쇼핑의 슈퍼주니어 전용 홈쇼핑 채널인 ‘슈퍼마켓’에도 출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앞서 CJ오쇼핑은 재출연을 요청하는 네티즌들의 호응에 힘입어 ‘슈퍼마켓’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리패키지 앨범 대박 기원! 혹시 또 할거면 우리랑 해요”“방송 준비는 다 됐어요. 슈퍼주니어는 몸만 와요” 라는 내용의 게시글을 업로드하며 꾸준한 러브콜을 보냈다. 그 결과 긴밀한 논의 끝에 슈퍼주니어의 컴백 일정에 맞춘 ‘슈퍼마켓’ 프로그램을 긴급 편성한 것으로 알려졌다.

슈퍼주니어는 지난 11월 6일 개최된 정규 8집 앨범 ‘PLAY’(플레이) 발매 기념 기자회견에서 “앨범이 20만 장 이상 판매되면 TV 홈쇼핑에 출연해 ‘블랙수트’를 팔겠다”는 공약을 발표했다. 이를 이행하기 위해 11월 20일 실제 CJ오쇼핑 홈쇼핑에 출연했다. 이때 방송 중 동시 접속 최다 콜 수를 기록은 물론 제품 완판과 함께 총 21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이번 방송에는 슈퍼주니어가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한 브랜드의 마스크 팩을 판매할 예정이며 ‘슈퍼마켓’ 특집 CJ오쇼핑 단독 슈퍼주니어 특별 패키지 상품도 준비됐다.

슈퍼주니어의 새 앨범 ‘REPLAY’는 오는 12일 오후 6시에 발매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