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어나서 처음으로’ 니엘, 배우 도희 母女 위해 첫 경험 ‘공작’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태어나서 처음으로' 도희-니엘/ 사진제공=E채널

‘태어나서 처음으로’ 도희-니엘/ 사진제공=E채널

그룹 틴탑의 니엘이 첫 경험 공작을 시작한다.

31일 오후 7시 30분 방송되는 E채널 ‘첫 경험 공작단: 태어나서 처음으로'(이하 ‘태어나서 처음으로’)에서는 니엘이 방송 5회 만에 첫 경험 공작에 나선다.

이날 니엘은 홀로 생활을 하는 외로운 딸을 위해 1년 전 서울로 온 배우 도희의 엄마를 위해 첫 경험을 준비한다. 도희는 엄마와 함께 지내며 알콩달콩한 모녀 사이를 꿈꿨지만 막상 같이 지내다 보니 각방 생활에 자주 싸우게 된다는 고민을 털어놓는다. 니엘은 이런 도희 모녀를 위해 첫 경험 공작을 야심차게 준비한다.

하지만 기존의 개인 의뢰와 달리 두 사람의 첫 경험을 도와줘야 하는 상황에 초보 요원 니엘은 입도 제대로 떼지 못하는 웃픈 상황이 발생한다. 어리바리 초보 요원 니엘의 파란만장한 첫 경험 공작기는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태어나서 처음으로’는 인생 선배에게 그 동안 시도해 보지 못한 첫 경험을 선사하고, 이를 통해 성숙해가는 반쪽 어른들의 성장기를 그린 프로그램이다. MC 강호동, 이수근과 강남, 니엘, 한현민, 이민웅이 출연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