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원, 아이돌차트 ‘아차랭킹’ 3주 연속 1위…팬투표 BTS ‘강세’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워너원 / 사진제공= YMC 엔터테인먼트

워너원 / 사진제공= YMC 엔터테인먼트

보이그룹 워너원이 아이돌차트 ‘아차랭킹’에서 3주 연속 1위를 차지했다.

지난 30일 발표한 아이돌차트 3월 셋째 주 아차랭킹에서 워너원은 음원 점수 2582점, 음반 34점, 방송/포털/SNS 1650점을 획득해 전문가 포인트에서 -180점을 받았음에도 총점 4,086점이라는 높은 점수로 1위에 올랐다.

워너원의 뒤를 이어 아차랭킹 2위는 헤이즈(총점 2106), 3위 레드벨벳(총점 2082), 4위 빅뱅(총점 1537), 5위 GOT7(갓세븐)(총점 1437)이 이름을 올렸다.

또 팬들이 직접 평점을 부여할 수 있는 ‘평점랭킹’에서는 방탄소년단이 가장 높은 참여를 이끌어 내며(30일 오후 6시 기준) 팬클럽 ‘아미(ARMY)’의 파워를 입증했다. 이어 2위에는 워너원의 강다니엘이 이름을 올렸으며 이밖에도 워너원의 황민현과 은지원, 홍진영, 아이즈 등이 높은 참여율을 보였다.

아이돌차트 관계자는 “활발한 컴백 활동을 펼치고 있는 워너원이 음원 성적은 물론 각종 SNS 수치도 급상승해 압도적인 1위에 올랐다. 그 뒤를 이은 헤이즈는 음원 점수에서 1920점을 획득해 음원파워를 입증했고, 레드벨벳도 음원의 롱런, 평양 공연 이슈 등이 더해져 차트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고 설명했다.

아이돌차트는 노래가 아닌 가수 자체의 성적과 화제성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집계하는 차트로 한 주간 가장 화제가 된 가수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메인차트인 ‘아차랭킹’을 비롯해 팬들의 직접 참여해 만드는 ‘평점랭킹’, 가요전문가들의 다양한 분석을 볼 수 있는 ‘아차리포트’, 신규 음반과 가수들의 소식이 게재되는 ‘신곡소식’, 커뮤니티 게시판 ‘아톡’ 등으로 구성됐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