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윤상 ‘생각에 잠긴 음악감독’

[텐아시아=조준원 기자]남측예술단 음악감독 윤상이 31일 오전 ‘남북 평화 협력 기원 남측 예술단 평양 공연’ 참석차 김포국제공항을 통해 북한으로 출국전 행사에 참석하고 있다.

윤상,평양공연

남측예술단 음악감독 윤상이 31일 오전 ‘남북 평화 협력 기원 남측 예술단 평양 공연’ 참석차 김포국제공항을 통해 북한으로 출국전 행사에 참석했다.

예술단 공연은 내달 1일 북한 동평양대극장에서 단독공연을 하며 3일 류경정주영체육관에서 북한 예술단과 합동공연을 펼친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