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로우식, 제시 바라기→1위→세계로 진출할 ‘ALL I NEED'(종합)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제시,플로우식,쇼케이스

래퍼 제시(왼쪽)와 플로우식이 30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협업 앨범 ‘All I Need(올 아이 니드)’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All I Need’와 ‘젖어’S”를 불렀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한국을 토대로 제 음악이 세계로 뻗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한국어와 영어, 둘 다 활용해 신곡의 가사를 썼어요.”

30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플로우식과 제시의 협업 앨범 ‘All I NEED(올 아이 니드)’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래퍼 플로우식이 이같이 말했다. 쇼케이스에는 래퍼 제시도 참석했다.

앨범에는 동명의 타이틀곡과 싱글 ‘젖어’S”가 수록됐다. 두 곡에 모두 참여한 제시는 “예전부터 플로우식과 서로 음악 작업을 함께 해보자는 얘기는 했지만 기회가 없었다”며 “플로우식이 먼저 ‘젖어’S”는 저밖에 못한다며 제안해줘서 좋았다”고 밝혔다.

제시는 “음악 작업의 전반적 과정이 일하는 것 같지 않고 자연스러웠다”며 “목소리가 둘 다 허스키해서 더 잘 맞는 것 같았다”며 만족해했다.

제시는 ‘ALL I NEED’의 뮤직비디오에서도 플로우식과 호흡을 맞췄다. 뮤직비디오는 커플이 음악을 통해 서로에 대한 사랑을 전달하는 콘셉트로 촬영됐다. 미국 LA의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서로에 대한 애정을 거리낌없이 내보이는 제시와 플로우식을 확인할 수 있다.

플로우식,제시,쇼케이스

플로우식(왼쪽)이 30일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협업 앨범 ‘All I Need(올 아이 니드)’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제시에게 금목걸이, 금귀걸이, 꽃을 선물한 후 감사의 포옹을 하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미국 뉴욕 출신 교포인 플로우식은 한국말을 포함해 모든 부분에서 제시에게 많이 배웠다며 제시에 대한 고마움을 거듭 표현했다. 다음에 협업하고 싶은 아티스트로 다시 제시를 꼽을 정도였다. 플로우식은 “거짓말이 아니다. 제시랑 함께 하면 무궁무진한 색의 음악을 만들 수 있을 것 같다. 몇 곡을 할 지는 제시 마음대로 정하는 것”이라며 ‘제시 바라기’다운 면모를 드러냈다.

음원 차트 성적에 대해서 플로우식은 “당연히 1위를 하고 싶다”며 “이번 달 음악 방송 프로그램에도 출연하고 많은 활동을 할 것 같다”고 밝혔다. 플로우식과 제시는 신곡이 1위를 한다면 이날 쇼케이스에 입고 나온 의상을 서로 바꿔입을 것이라는 공약을 내걸었다. 플로우식은 이어 “K팝이 현재 세계에서, 특히 미국에서 인기가 많다. 이러한 한류 열풍을 타고 해외에 진출하고 싶다”고 바랐다.

제시,플로우식,쇼케이스

제시(왼쪽)와 플로우식이 30일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협업 앨범 ‘All I Need(올 아이 니드)’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신곡을 선보이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제시는 “‘ALL I NEED’와 ‘젖어’S”는 분위기가 많이 다르다. ‘ALL I NEED’는 신나고 경쾌한 반면 ‘젖어’S’는 좀 더 트렌디하다. 다른 느낌으로 즐길 수 있을 것”이라며 플로우식의 새 앨범에 대한 매력을 설명했다.

플로우식과 제시가 함께 한 ‘All I Need’는 오는 4월 5일 0시에 공개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