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시그널2’ 윤종신 “남자의 끼” VS 김이나 “요령 없는 남자의 행동일 뿐”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제공=채널A '하트시그널2'

사진제공=채널A ‘하트시그널2’

채널A ‘하트시그널2’의 연예인 예측단들이 ‘남자의 끼’에 대해 토론을 벌인다.

30일 방송되는 ‘하트시그널2’에서 윤종신과 김이나는 남성 입주자 김도균의 행동을 보고 갑론을박을 벌인다. 최근 녹화에서 윤종신은 김도균이 무의식 중에 한 행동에 “저건 남자의 ‘끼’다. 김도균이 지금 끼를 부리는 것”이라 단언했다. 전문의 양재웅도 적극 동의하며 “저 행동은 ‘시그널’이다. 마음이 있다는 것을 표현한 것이고 일종의 ‘끼’라고 볼 수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나 김이나는 전혀 다른 주장을 내놓았다. 그는 “나는 저 행동이 요령 없는 남자의 행동이라고 봤는데 끼라면 한 차원 높은 것”이라며 놀라워했다. 논쟁을 불러일으킨 입주자 김도균의 행동은 무엇일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