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도시’ 이성우, 가족이엔티와 전속계약… 손병호·재희 한솥밥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배우 이성우. / 사진제공=CRAZY GIANT

배우 이성우. / 사진제공=CRAZY GIANT

영화 ‘범죄도시’에서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인 배우 이성우가 가족이엔티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이로써 손병호·재희·최대성 등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이성우는 30일 가족이엔티를 통해 “지금까지 수년간 혼자 연기 생활을 했는데 의지하고 기댈 수 있는 따뜻한 소속사를 만날 수 있게 됐다”며 “힘들었던 과거를 생각하며, 앞으로의 좋은 일들보다 어려운 시절을 함께한 사람들을 기억하며 힘찬 도전하겠다”고 전했다.  “어렵게 만나 함께하게 된 가족이엔티와 많은 모습 보여드릴 것”이라고 덧붙였다.

가족이엔티의 양병용 대표는 “다수의 작품에 출연하며 자신만의 연기 내공과 캐릭터를 구축해온 배우 이성우와 한 가족이 됐다. 이성우의 첫 매니지먼트를 맡게 된 만큼 앞으로 그의 무궁무진한 가능성을 보다 많은 대중 분들께 보여드리겠다. 지금까지보다 다양한 작품에서 그의 열정과 내공을 펼칠 수 있도록 꾸준히 소통하며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성우는 2002년 극단 수레무대에 입단하여 연극 ‘가시고기’ ‘오셀로’ ‘꼬메디아 델아르떼’ 등에 출연하며 실력을 쌓았다. 영화 ‘기억의 밤’ ‘특별시민’ ‘해어화’ ‘뷰티 인사이드’ ‘강남 1970’ ‘명량’, 드라마 ‘미스티’ ‘매드독’ ‘푸른 바다의 전설’ ‘구르미 그린 달빛’ ‘미세스 캅’ ‘주군의 태양’ ‘아이리스2’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했으며, 지난해 10월 개봉한 영화 ‘범죄도시’의 이수파 행동대장으로 열연해 얼굴을 알렸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