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반 위의 하이에나’ 비투비, 워터파크 안에서도 음악 틀며 ‘비글美’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제공=KBS2 '건반 위의 하이에나'

사진제공=KBS2 ‘건반 위의 하이에나’

그룹 비투비(BTOB)가 KBS2 ‘건반 위의 하이에나’에서 멤버들과 모여 음악여행을 떠난다.

오는 30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건반 위의 하이에나’ 5회에서 비투비 임현식은 곡 작업을 앞두고 멤버 서은광, 이민혁, 이창섭, 정일훈, 육성재와 함께 여행을 떠난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에서 비투비는 노래가 끊이지 않는 유쾌한 모습이다. 물 위에서도 핸드폰으로 음악을 재생시키고 숙소에서도 기타를 손에 잡고 있다.

제작진은 “이날 누군가 노래를 부르면 다른 누군가가 화음을 넣어 따라 부르며 비투비의 명곡 메들리가 시작됐다. 달리는 차 안에서부터 워터파크, 숙소까지 내내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또 이 날의 하이라이트로는 임현식이 작사·작곡한 비투비의 히트곡 ‘그리워하다’ 취중 라이브를 꼽으면서 “깊어가는 밤 이들이 부르는 ‘그리워하다’는 공연과는 또 다른 느낌이었다”고 밝혔다.

이밖에도 ‘그리워하다’ 이후 공개될 임현식의 신곡에 대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앞서 공개된 ‘건반위의 하이에나’ 티저 영상에서는 임현식의 가사 작업에 영감을 줄 ‘여사친’ EXID 하니와의 만남이 그려지면서 듀엣곡에 대한 추측이 생겨나고 있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