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 주진모, ‘상남자 낚시’로 뉴질랜드 평정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배우 주진모/사진제공=채널A '도시어부'

배우 주진모/사진제공=채널A ‘도시어부’

배우 주진모가 뛰어난 낚시 실력을 뽐냈다.

지난 29일 방송된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이하 도시어부)’에서는 게스트 주진모가 출연해 도시어부들과 뉴질랜드의 화이트 아일랜드로 낚시를 떠났다.

이날 주진모는 출발부터 “나의 주 종목 낚시를 하는 날”이라며 설레는 마음을 드러냈다. 특히 ‘도시어부’에 적응한 듯 혼잣말을 하며 수다스러운 반전 매력을 보여줘 웃음을 자아냈다.

배에 오른 주진모는 한국 기준으로는 미들급이지만 화이트 아일랜드 주민들이 정해놓은 크기에는 미치지 못한 생선들을 연달아 낚았다. 하지만 주진모는 생선을 방생하면서도 행복한 미소를 지으며 낚시 그 자체를 즐겼다.

또한 주진모는 물 밖으로 올라오지 않으려는 부시리와 팽팽한 기싸움을 펼쳤다. 그는 팔 근육을 총 동원하며 남성미가 느껴지는 자태로 감탄을 자아냈다.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 어부’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