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루, 드라마 ‘사자’ 합류…본격 연기자 행보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조성현 '사자' 합류/ 사진제공=디어썸엔터테인먼트

조성현 ‘사자’ 합류/ 사진제공=디어썸엔터테인먼트

조성현(이루)이 드라마 ‘사자’에 출연한다.

올해 방송 예정인 사전제작 드라마 ‘사자’는 어머니의 죽음을 파헤치던 한 남자가 자신과 똑같이 생긴 사람들을 만나게 되면서 더 큰 음모에 휘말리는 미스터리 휴먼 드라마다.

조성현은 극중 이기우(강일권 역)의 비서 문호성 역을 맡았다. 문호성은 지극히 평범하고 인간적인 인물이다. 먹고 살기 위해 비서가 됐고, 그 역할에 충실하며 최선을 다한다. 때로는 음지의 일까지 하면서 고뇌에 빠지는 등 인간적인 모습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 해 MBC 드라마 ‘당신은 너무합니다’를 통해 연기자 활동을 시작한 조성현은 안정적인 연기로 안방극장에 눈도장을 찍었다.

‘사자’는 감각적인 연출로 유명한 장태유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박해진, 나나, 곽시양, 구자성, 이기우, 김창완, 박근형, 변정수, 뉴이스트 렌 등 화려한 캐스팅 라인업을 자랑한다.

여기에 사전제작을 통해 남다른 완성도까지 예고하며 대중의 관심을 뜨겁게 받고 있다. 현재 더욱 높은 완성도를 위해 촬영에 한창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