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원 강다니엘, 만우절에 잘 속아줄 것 같은 스타 1위 ‘선정’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워너원 강다니엘/ 사진제공=YMC 엔터테인먼트

워너원 강다니엘/ 사진제공=YMC 엔터테인먼트

워너원 강다니엘이 ‘만우절에 착해서 잘 속아줄 것 같은 스타 1위’로 선정됐다.

지난 3월 19일부터 3월 29일까지 중고등 인터넷 수학교육업체 세븐에듀가 540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진행한 결과 ‘만우절에 착해서 잘 속아줄 것 같은 스타 1위’로 강다니엘(270명, 50%)이 선정됐다.

강다니엘은 지난해 8월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가 배출한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의 멤버로, 데뷔 전부터 안정감 있는 랩과 중저음의 매력적인 목소리, 자로 잰 듯 정확한 안무로 실력을 인정받았다.

또한 SBS ‘런닝맨’, KBS2 ‘해피투게더3’, MBC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 등과 같은 예능프로그램에서도 활약하며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

강다니엘은 2017년 SBS 연예대상 버라이어티부문 신인상과 패셔니스타 어워즈 라이징 스타 부문 1위를 수상했고 보이그룹 개인 브랜드 평판 1위를 7개월 넘게 장악하며 그 인기를 증명했다.

강다니엘에 이어 박보검(150명, 27%)이 2위를 차지했으며 그 외 박서준(27명, 5%), 소지섭(12명, 2%), 공유(12명, 2%)가 3~5위를 차지했다.

세븐에듀 관계자는 “부산 출신인 강다니엘이 툭 던지는 중저음의 사투리와 해맑은 미소가 무의식적으로 대중들에게 신뢰감을 준다”며 “강아지를 연상케 하는 강다니엘의 순수한 외모와 예능에서 보여주는 아이 같은 천진난만한 이미지 또한 이번 여론 조사 1위에 크게 작용했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워너원은 지난 29일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타이틀곡 <부메랑>과 함께 수록곡 <너의 이름을> <약속해요> 무대를 선보였다. 워너원의 타이틀곡 <부메랑>은 자신감 강한 남자의 거부할 수 없는 짝사랑을 풀어낸 곡으로, 멤버들의 한층 물오른 비주얼과 강렬한 퍼포먼스를 엿볼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