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그대’ 이유비X데프콘X이채영, ‘인생술집’에서 뭉쳤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tvN '인생술집'

사진=tvN ‘인생술집’

tvN ‘시를 잊은 그대에게’ 배우들이 훈훈한 친분을 과시했다.

오늘(29일) 방송하는 tvN ‘인생술집’에 tvN 새 월화드라마 ‘시를 잊은 그대에게(이하 ‘시그대’)’의 주역 이유비, 데프콘, 이채영이 출연한다. 이들은 ‘시그대’를 촬영하며 두터운 친분을 쌓았다고 밝히며 “이 멤버들 그대로 다른 작품도 함께 하고 싶다”고 말해 훈훈한 현장 분위기를 짐작케 했다.

이유비는 ‘시그대’에서 주머니는 가볍지만 감성만큼은 충만한 ‘감성재벌’ 역을 맡았다고 밝혔다. 이어 “매번 같은 옷만 입고 촬영하다가 ‘인생술집’ 나온다고 해서 오랜만에 예쁜 옷 입었다”며 ‘인생술집’ 출연에 대한 들뜬 마음을 드러냈다. 또한 그녀는 맛있는 음식 앞에서 젓가락질을 멈추지 못하는 귀여운 먹방 요정의 면모를 보이며 촬영 내내 내숭 없이 솔직한 모습을 보였다.

‘시그대’를 통해 오랜만에 연기에 도전하는 데프콘은 “‘시그대’에서 나는 주연이 아닌 초콜릿 같은 존재로, 극 중에서 ‘방사선사’로 나온다”며 자신이 맡은 배역에 대해 밝혔다. 이어 그는 ‘형돈이와 대준이’의 노래 중 ‘한 번도 안 틀리고 누구도 부르기 어려운 노래’ 의 한 소절을 직접 들려주며 MC들의 떼창을 유도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채영은 “성격이 밝은 역할을 해보고 싶었는데, 드디어 ‘시그대’에서 보여드릴 수 있게 되었다”며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어 그녀는 “그 동안 악역을 주로 해왔는데, 지금 악역을 다시 하게 된다면 그 때보다 더 잘 할 수 있다”고 말하며 악역에 대한 당찬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이채영은 이성의 호감을 끄는 자신만의 필살 비법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인생술집’은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