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준열, 수원 JS컵 홍보대사 위촉 “박지성의 오랜 팬으로 참여”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류준열 / 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류준열 / 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배우 류준열이 ‘2018 수원 JS컵’ 홍보대사에 위촉됐다.

류준열이 4월 18일부터 22일까지 5일간 수원 월드컵 경기장에서 열리는 ‘2018 수원 JS컵’의 홍보에 나선다. 오늘(29일) ‘수원 JS컵’ 페이스북과 유튜브에 공개된 응원 영상을 통해 대회 소개와 홍보대사 위촉 소감을 밝혔다.

류준열은 “수원 출신이자 박지성의 오랜 팬으로 참여하게 되었다. 박지성 재단이 아이들을 위해 꾸준히 주최해온 자선 행사가 성공적으로 마무리 되고 U-19 선수들이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많은 응원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관계자는 “류준열이 현재 영화 ‘뺑반’ 촬영 중이지만 홍보대사로 위촉된 만큼 대회 기간 중 경기를 보러 가기 위해 스케줄 조율 중이다”라고 설명했다.

평소 축구 마니아로 알려진 류준열은 2017년 ‘FIFA U-20 월드컵 코리아 2017 수원 홍보대사’에 이어 이번 ‘2018 수원 JS컵’의 홍보대사까지 위촉, 남다른 축구 사랑을 실천 중이다.

JS 파운데이션(이사장 박지성)이 주최, 주관하고 경기도 수원시가 후원하는 ‘2018 수원 JS컵’은 국제무대를 통한 유소년 축구 발전과 저변 확대를 위해 마련한 국제 유소년 축구 대회이다. 올해 수원 JS컵에는 개최국인 한국을 비롯해 멕시코, 모로코, 베트남 등 총 4개국의 U-19 대표팀이 참가해 차세대 축구 스타들의 수준 높은 경기력을 눈으로 직접 확인할 수 있는 기회가 될 전망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