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해요’ 럭키, 요리 선생님으로 등장 “요리는 감이다”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Olive

사진제공=Olive ‘다 해먹는 요리학교: 오늘 뭐먹지?’

Olive ‘다 해먹는 요리학교: 오늘 뭐먹지?(이하 ‘다해요’)의 첫 번째 요리 선생님으로 인도 출신의 럭키가 출연한다.

지난 28일 ‘다해요’ 제작진이 공개한 영상에는 럭키가 등장해 “요리는 감이다”라고 말해 출연자들을 당황시킨다. 이어 요리에 들어가는 각종 소스의 양을 “알아서 적당히 넣으면 된다. 적당히 맛있는 정도”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낸다.

돈스파이크도 첫 회의 특별 게스트로 등장한다. 박나래, 양세형, 샘오취리와 함께 2인씩 짝을 지어 요리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그는 평소 ‘대식가’의 면모를 자랑해 그가 선보일 요리에 이목이 집중된다.

뿐만 아니라 양세형은 백종원에게서 받은 칼을 가져와 수제자임을 어필하며 출연자들을 긴장시켰다. 그러나 박나래가 “양세형이 발전을 했더라. 발전해서 저의 발 때 정도”라고 견제해 웃음을 안겼다.

‘다해요’는 오는 4월 2일 오후 9시 처음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